'원디's/머리'에 해당되는 글 9건

  1. 2010.08.15 iPhone 4_ 8.14.2010 (44)

iPhone 4_ 8.14.2010

2010.08.15 16:23 from 원디's/머리

iPhone 4
8.12.2010 | @ South Pasadena, CA
 



8.14.2010

요즘 밤마다 방충망 문만을 남겨놓고 문을 열어 놓은 채로 있을 때가 많다. 아무 생각 없이근데 일주일전부터인가, 밤이 되면 시끄럽게 냐옹냐옹 거리는 고양이 한 마리가 들려왔다 (개인적으로 고양이는 별로 좋아하지 않음.) “뭐야하고 퉁명스럽게 어두운 문밖을 봤더니 반짝반짝 거리는 눈으로 내 쪽을 바라보았다. “워이~ 워이~ 네 주인에게로 돌아가렴~” 했는데도 쳐다보는 녀석. 길 고양이인가보다. 마치 나한테 볼일이 있는 아이마냥 물끄러미 보고 있어서 의구심과 함께 방충망 문을 열어보았는데, 정말이지 왜 이제서야 열었냐는 듯 쿨하게 사뿐사뿐 집안에 발을 들여놓고는 마치 자신이 곧 이 집 주인이 될듯한 사람처럼 집안 구석구석을 훑었다. 살짝 기분이 상해 이 녀석을 안아 다시 방충망 문밖으로 내보내놓고는 구경 끝났으면 가렴.”을 외쳐 주었고 그 아이는 뭔가 아쉬운 게 있는 거마냥 방충망 문을 통해 뚫어져라 쳐다보다가 관심을 주지 않자 유유히 떠나갔다. 둘째 날 밤도 그렇게 방문을 해 궁금한 듯 부엌과 거실 구경을 하다가 갔고, 셋째 날도 그리고 넷째 날 또한 어김없이 내 집 구경을 하고 있었다. 어느 순간부터 그 녀석을 네로라고 부르고 있는 나. 왠지 먼지투성인 몸을 보니 목은 안 마르려나 해서 물을 떠다 주었더니 거들떠보지도 않는 녀석. 마침 그날 사놓은 우유를 그릇에 담아 주었더니 냄새를 몇 번 맡더니 그제서야 허겁지겁 마시기 바빴다. 준 김에 더 주겠다고 내가 평상시 아껴먹는 스트링 치즈의 일부분을 주었는데(한입 크게 베어먹고 줌) 잘 먹더군. 그리고는 내보냈는데(우리 아파트가 동물 출입금지라 쏠이조차 가족들이 있는 집에서 키우고 있음.) 왜 자신을 내보내냐는 원망스런 눈빛으로 날 쳐다보며 아쉬운 듯 내 집 앞 방충망 문에 걸터앉아 떠날 생각을 하지 않았다. 그때 마침 검은 그림자 하나가 지나가면서 그 고양이 재빠르게 낚아챈다. 길 고양이를 누군가 해하려 하지 않을까 하는 걱정에 뒤따라갔더니 그 검은 그림자는 바로 옆집 사람. “이 고양이가 당신의 고양이인가요?” 했더니 당황한 듯 아니라고 한다. 그냥 자주 우리 아파트 주변에 방문하는 녀석이라며 둘러대며. 근데 난 그 사람이 주인이란 걸 알 수 있었다. 혹시나 동물 출입금지 아파트 규율(어길 시에는 자신과 애완견 둘 다 나가던지, 애완견만을 다른 곳으로 보내야 함.)에 어긋나는 행동을 하는 자신을 신고하진 않을까 하는 나에 대한 의심 때문인지 그 다음부터 그 집으로부터 고양이 소리는 들리는데 더 이상 그 고양이의 밤마다 누리던 자유산책은 볼 수 없었으니까. 내일 찾아가서 말해줘야겠다. 신고하지 않을 테니 산책시켜주라고. 하핫 나도 내심 기다렸나 보다. 네로를.

'원디's > 머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iPhone 4_ 8.14.2010  (44) 2010.08.15
2010년 한국방문때 꼭 해야할일  (184) 2010.05.29
원덕의 뇌구조  (44) 2010.04.07
24  (64) 2010.04.01
iPhone 3G_ 그리움  (68) 2010.02.08
E-P1_ 할아버지  (98) 2010.01.31
Posted by 원 디 트랙백 0 : 댓글 44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이전 댓글 더보기
  2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미미씨 2010.08.15 17:20

    어머나 원덕님 참 잘하셨어요. 가서 꼭 말해주세요. ^^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03 신고

      헤헤 이웃분이 저랑 않마주칠려고 항상 피해다니는것 같은걸요 으음 -0- !

  3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9287 2010.08.15 17:31 신고

    이아이로군 ! ! 귀여워 //

  4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36.5 몽상가 2010.08.15 21:30

    원덕님 용감하시네요. 낚아채가는 그림자를 따라잡으시다니요. 저같으면 일단, 경계부터 할 것 같은데...

    냥이 주인이 약간 당황했나봅니다. ^^

  5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0.08.15 21:47

    야옹이가 얼마나 귀여운 친구인데요 ㅋㅋㅋ 잘 하셨어요 ㅋ

  6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악랄가츠 2010.08.15 23:05

    ㄷㄷㄷㄷㄷ 아이폰4로 찍으신 거예요?
    기사보니깐 18일부터 예판들어간다고 하네요 흑흑...
    완전 기다리고있답니다! ㅎㅎ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09 신고

      네 히힛 :)
      막상 3G쓰다가 4왔는데도 3G때와 별반 다른거 없이 쓰고있는듯해요 -0- ! 기계치인가봐요...

  7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Hyun-a 2010.08.16 02:43 신고

    앗. 저 고양이 되게 좋아하는데!!!!!!^^
    그나저나 아이폰4로 찍으신건가보아요!
    윗분과 같은 질문....^^
    저도 아이폰4 기다리는 중이예요~~ 나오면 바로.....!!ㅎㅎㅎ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09 신고

      오오 +_+ 아이폰 4 장만하시면 혹 트위터 장만하시면 팔로해요 서로 ! 히힛 :)

  8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애쉬™ 2010.08.16 08:20 신고

    고양이와의 추억! 근데 그것보다 아이폰4!!!! 저도 아이폰4 쓸건데, 원덕님과는 페이스타임이 되는건가요?ㅋ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10 신고

      ㅎㅎㅎㅎㅎ 미국까지 되려나 모르겠네요 히힛 :)
      아이폰 예약하셨나요?

  9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버섯공주 2010.08.16 08:51

    아, 정말 그럴수도 있겠네요. 신고를 하진 않을까- 하는 그 마음 때문에.
    원덕님과 네로. 왠지 잘 어울릴 것 같은데! +_+ ㅎㅎ

  10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skypark 2010.08.16 09:34

    오~~ 이 녀석, 앞으로도 자주 나타나겠군요.^^

  11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Hungryalice 2010.08.16 10:40 신고

    그 주인은! 밥은 제대로 주고 있는건가요!!!!!!
    뭔가! 믿음이 안간다는!!! 흥흥!
    낼름 댈꼬 쏠이한테 고고! (응?)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14 신고

      ㅋㅋ 쏠이가 은근 제게서 낯선 동물의 향기를 맡는건지
      저한테 자주 애정공세를 하더라구요 ㅎㅎ

  12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blueprint 2010.08.16 10:49 신고

    전 강아지 만큼 고양이도 무지 좋아하는데... 특히 검은 고양이요! ㅎㅎ
    그래도 주인이 있는 고양이라 다행이었네요.
    그전에 전 집 없는 고양이 집안에 들여 밥고 주고 쓰다듬어주고 했다가
    벼룩들한테 무차별공격을 받은후 무척 고생했었답니다... ㅠㅠ

  13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걷다보면 2010.08.16 11:28

    그 사이 정이 드셨네요^^

  14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아이미슈 2010.08.16 11:31

    아...아파트 규정때문이었군요..
    근데..원래...자기집에 들어온 동물은 내보내지않는 법이라고..
    어르신들 얘기가..ㅎㅎ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21 신고

      네 미국은 대부분이 그런 규정들이 있어요 -
      아무래도 카펫이 깔려있어서 그런가봐요 ㅎㅎ

  15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yulia 2010.08.16 16:57

    고양이는 매력있어요.

  16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spk 2010.08.16 22:01 신고

    ㅎㅎ 그새 정이 드셨던 모양이군요.
    동물이란 그런 모양입니다. 저는 동물을 키우진 않지만
    정이 들면 사람보다 더 끈끈한 유대관계가 형성되는 것 같다는 것을
    주위에서 많이 보고 느낍니다.
    허긴 동물보다 더 못한 인간들도 너무나 많은 현실이니
    어련할까 싶기도 하구요.^^;;;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18 03:21 신고

      ㅎㅎ 그런것 같습니다 :)
      참 그러고보니 전 동물을 사람보다 더 믿는듯 하군요 (응? ㅋㅋㅋㅋ)

  17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Laches 2010.08.17 00:15 신고

    ㅋ 사연이 참 잼나네요.
    지금쯤 그 주인분과 대화를 나누셨을까요?

  18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HappySky™ 2010.08.18 23:45

    동물을사랑하지만.....키우게되면....그놈에 情때기가힘들어서요....ㅡ.ㅜ

  19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moreworld™ 2010.08.20 00:13 신고

    저는 개랑 고양이랑 엄청 무서워하는데요.
    (나이가 들면 괜찮아지려나 했는데 달라지지 않더군요. ㅠ.ㅠ)
    그래서 매마른 사람이라더군요. 동물을 좋아하지 않는 사람은 인간미가 없는 사람이라고...
    그런데 스위스에서 만난 한 고양이게 제게 다가와서 머리를 쓰윽 내밀고 비벼대더니 제 발 밑에 앉더라구요.
    고양이가.... 마음이 약간 움직인 것 같아요. ㅎㅎ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20 06:32 신고

      ㅎㅎ 분명 좋아하게되실 계기가 생길꺼에요 :)
      너무 걱정이 마심이 - ! 히힛 :)

  20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2010.08.21 09:41

    아.. 치즈까지요? ㅎ 아무래도 다행이네요. 유기된게 아닌 고양이라서... 그래도 원덕님은 늘 잔잔한 감동을 주신다... ^^ 그 고양이 제가 사진으로 담고 싶은 검은 고양이네요. 담으려면 좀처럼 눈에 띄이질 않던데..ㅎ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23 07:59 신고

      하핫 정말요? 으음 +_+
      저 고양이 요즘 않보여요 - ㅎㅎ
      대신 다른 길고양이가 제 집앞을 서성거린답니다 ㅎㅎ
      입을 탄걸까요 히힛

  21. addr | edit/del | reply BlogIcon eggie+_+ 2010.08.30 01:44

    iphone 4 좋은가요?

    • addr | edit/del BlogIcon 원 디 2010.08.30 10:10 신고

      ㅎㅎ 좋은것 같아요 - !
      하지만 이것저것 하나하나 기술적인 면은 다 찾아써보지 못하는 성격이라 ㅠㅠㅠㅠ 3G와 별반 다를것 없이 사용중이랍니다 ㅎㅎ