보슬보슬 비가 내릴 때
호떡 아주머니와의 오가는 대화 중에
노릇노릇 익어가는 녹차호떡 한입이 그리워지는 날.





Posted by 원 디 트랙백 0 : 댓글 24